박지성이 맨유에서 뛸 수 있는 원론적인 이유 2가지박지성이 맨유에서 뛸 수 있는 원론적인 이유 2가지

Posted at 2009.03.24 10:41 | Posted in 영국★프리미어리그
리버풀과 풀럼, 두 경기 연속 선발 출장을 하고 있는 박지성. 팀은 패배했지만, 좋은 활약을 펼쳤다. 리버풀 전에서의 움직임도 좋았고, 풀럼전에서는 윙, 윙백, 최전방 등 포지션을 가리지 않고, 열심히 뛰었다. 이런 멀티플레이 능력도 박지성이 맨유에서 뛸 수 있는 한가지 이유이긴 하나 좀 더 원론적인 이유를 들면 다음과 같다.

먼저, 박지성이 맨유에서 뛸 수 있는 것은 그 실력이 뒷받침하고 있기에 가능하다. PSV시절 당시 챔피언스리그에서 열심히 뛰는 모습은 어느 감독이 봐도 영입하고 싶은 선수일 것이다. 퍼거슨 감독도 마찬가지였고, 얼마안가 박지성 영입에 성공, 지금은 재계약 제시를 준비하고 있다.

박지성의 실력은 이미 한국과 아시아에서는 최고다. 특히, 공격형 미드필더로서의 움직임과 지치지 않는 체력은 박지성이 쟁쟁한 선수들이 버티고 있는 맨유에서 뛸 수 있는 원동력이기도 하다.  

역설적이지만, 박지성이 맨유에서 뛸 수 있는 또 다른 이유는 바로 그의 부족한 실력이다. 맨유에는 박지성보다 실력이 출중한 선수가 많다. 지금껏 박지성이 맨유에 뛸 수 있었던 이유는 박지성이 골을 넣지 않아도 경기에 이기기에 가능했다고 본다. 만약, 다른 선수가 골을 넣지 못하고 경기에 지는 날이 많고, 프리미어리그 순위가 곤두박질 치고 그러면, 안타깝지만 박지성은 방출 대상 리스트에 가장 먼저 오르는 선수가 될 것이다. 골을 넣지 못하는 것은 우리보다 퍼거슨 감독이 가장 잘 알기 때문이다.

하지만, 퍼거슨 감독이 지금껏 박지성 선수를 아껴왔던 것은 박지성은 골을 넣지 않아도 다른 선수들이 골을 넣어주며, 이 과정에서 보이지 않는 팀 플레이라는 박지성의 다른 장점이 박지성 골 결정력보다 높이 평가되고 있어서이다. 

최근 맨유의 골 결정력 부족으로 퍼거슨 감독의 근심이 계속되고 있고, 이것이 어쩌면 우리가 그토록 듣고 싶어하는 박지성의 재계약 소식이 늦어진 원인이라고도 볼 수 있다. 박지성 외 다른 선수가 골을 넣어주질 못하니, 골 결정력이 다소 떨어지는 박지성을 방출하고, 골 결정력이 뛰어난 선수를 영입하는 것은 퍼거슨 감독이 생각하는 가장 논리적이고 이상적인 시나리오이기 때문이다. 호날두의 실력을 기대하며 거금을 들여 영입했던 나니처럼, 맨유와 같은 빅 클럽은 호날두와 같은 선수를 영입하기 위해 꾸준히 투자할 것이기 때문에 전혀 가능성이 없는 얘기도 아니다.

말하면 입만 아프지만, 박지성이 맨유에 계속 남아 뛰기 위해서는 골 밖에 없다. 다른 선수들이 못 넣어 주기 때문이다.